슬리퍼 (r20220720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파일:다른 뜻 아이콘.svg
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대한민국의 인터넷 방송인에 대한 내용은 슬리퍼(인터넷 방송인) 문서
슬리퍼(인터넷 방송인)번 문단을
슬리퍼(인터넷 방송인)#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파일:다른 뜻 아이콘.svg
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Sleeper에 대한 내용은 슬리퍼(동음이의어) 문서
슬리퍼(동음이의어)번 문단을
슬리퍼(동음이의어)#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의류

[ 펼치기 · 접기 ]
세트
정장
턱시도 · 연미복 · 프록 코트
유니폼
교복 · 군복 · 기동복
수영복
비키니 · 래쉬가드
기타
원피스 · 운동복 · 아웃도어 · 츄리닝 · 전통의상
상의
이너
티셔츠 · V넥 티셔츠 · 긴팔 티셔츠 · 폴로 셔츠 · 헨리넥 셔츠 · 민소매/나시 · 스웨터/맨투맨 · 후드티 · 와이셔츠/셔츠 · 블라우스 · 터틀넥 · 크롭티
아우터
코트 · 트렌치 코트 · 블레이저/테일러드 재킷 · 가디건 · 패딩 · 무스탕 · 플리스 · 가죽 재킷 · 라이딩 재킷 · 후드집업 · 야상 · 비옷/우비 · 바람막이/윈드브레이커 · 파카 · 점퍼/잠바 · 니트조끼
하의
치마
미니스커트 · 테니스 치마 · 롱스커트 · 정장치마 · 치마바지 · 멜빵치마
바지
청바지 · 슬랙스 · 면바지/치노 · 반바지 · 핫팬츠 · 돌핀팬츠 · 조거 팬츠 · 스키니진 · 나팔바지 · 카고바지/건빵바지 · 레깅스
브랜드
SPA
SPAO · 에잇세컨즈 · 탑텐 · ZARA · H&M · COS · 유니클로 · GAP
기타
솔리드 옴므 · 우영미 · 폴로 랄프 로렌 · 빈폴 · 헤지스 · 컨템포러리 브랜드
양말류
양말 · 스타킹 · 레깅스
신발
종류
운동화 · 캔버스화 · 스니커즈 · 구두 · 로퍼 · 슬립온 · 하이힐 · 부츠/워커 · 슬리퍼 · 쪼리 · 어글리 슈즈
브랜드
나이키 · 뉴발란스 · 닥터마틴 · 아디다스 · 컨버스 · 프로스펙스 · 하루타 · FILA
속옷류
속옷
팬티 · 브래지어 · 내복
잡화
의류잡화
지갑 · 모자() · 벨트 · 넥타이 · 장갑 · 목도리 · 마스크 · 귀도리 · 손수건 · 안경
가방
배낭(백팩) · 크로스백 · 메신저백 · 슬링백 · 핸드백
액세서리
귀걸이 · 목걸이 · 팔찌
부자재
단추 · 지퍼 · 패드 · 벨크로 · 어깨뽕 · 니플밴드 · 리본
쇼핑몰
온라인
무신사 · 룩핀 · 에이블리 · 힙합퍼 · 패션 by kakao · 아보키
오프라인

재질
섬유 · 다운(털) · 가죽 · 데님
관리
빨래 · 세탁기 · 세제 · 섬유유연제 · 의류건조기 · 의류관리기 · 옷장 · 옷걸이 · 행거 · 세탁소 · 코인 세탁소 · 드라이클리닝 · 다리미 · 다림질 · 보풀제거기 · 바느질
기타
패션·뷰티 관련 정보 · 의류 수거함




파일:슬리퍼.jpg
1. 개요
2. 특성
3. 제조사
4. 기타
5. 단점
5.1. 냄새
5.2. 소음


1. 개요[편집]



슬리퍼를 신고 있는 티아라 효민
Slipper

끈이 없고 원래 실내화 목적으로 개발된 신발의 형태. 흔히들 '쓰레빠' 라고도 한다. 일본의 영향을 받은 발음인데 정작 일본에선 'スリッパ' 라고 발음하고, 경남에선 딸딸이라 부른다.[1] 서울권에서만 살던 사람이 경남으로 출장을 가거나 교생으로 실습을 가게 됐을때 이 딸딸이를 듣고 많이들 당황하거나 뇌정지가 온다고들 한다.(...)

2. 특성[편집]


앞이 뚫려있는 형태와 앞이 막혀있는 두 가지 형태가 존재하는데, 주로 앞이 뚫린 것을 많이 볼 수 있다.

비가 오는 날이나 물놀이로 전신이 젖는 곳에 갈 때는 필수품으로 통하기도 한다. 요즘은 아쿠아슈즈가 대세.

화장실용 슬리퍼는 밑면에 많은 구멍이 나있어, 물이 바닥으로 쉽게 배수되는 모습을 갖추어야 한다. 삼선슬리퍼처럼 밑면이 통짜로 막힌 슬리퍼를 화장실용으로 쓰면 슬리퍼 밑면에 물이 고여서 굉장히 불편하다.

비슷한 느낌의 샌들은 판에 끈을 매달아 만든 신발이다. 따라서 샌들이면서 슬리퍼인 신발도 있다. 쪼리조리가 이 양쪽 다 해당하는 부류.


3. 제조사[편집]


가장 유명한 것은 아디다스삼선슬리퍼. 물론 이쪽은 짝퉁(...)이 많다.

슬리퍼 중에 꾸준히 인기있는 비싼 물건으로는 독일제 버켄스탁 물건들이 있다. 밑창이 합성수지가 아닌 코르크로 되어있고, 끈이 가죽으로 되어 있는 것이 특징. 슬리퍼부터 샌들까지 종류가 꽤 다양하다. 켤레당 정가가 10만원까지도 올라가는 흉악한 가격을 자랑하지만, 거의 신발 수준의 편안함을 제공한다. 밑창 설계가 의료용 신발 수준이라, 신고 하루종일 돌아다녀도 족저근막염은 걱정하지 않아도 될 정도. 대신 물에 홀딱 적시는 등 제대로 관리하지 않으면 코르크가 썩어 문드러진다. 이러한 단점 때문인지 최근에는 고무 소재로 된 버켄스탁eva를 출시하여 짭짤한 수익을 올리는 중. 왠지 흰색 가죽으로 된 버켄스탁은 짝퉁처럼 보이는 단점이 있다.

슬레진저의 슬리퍼가 떠오르고 있다. 가격은 만 원 정도로 다소 비싼 편이지만 신고 등산을 해도 될 정도로 내구성이 절륜하다.[2]

발가락 피부가 약한 사람은 양말을 안 신고 슬리퍼를 신으면 툭하면 엄지발가락 살갗이 벗겨져서 한동안 찝찝하다. 덤으로 그대로 슬리퍼를 신으면 같은 발가락에 계속 자극이 가기 때문에 상당히 거슬린다. 아디다스 코웨이브, 나이키 베나시 등 스포츠 메이커에서 나오는 비싼 슬리퍼는 살이 닿는 쪽이 천으로 덧대어져 있으니 살이 안까지는데 맨발로 슬리퍼를 신고 싶다면 진지하게 구매를 고려해보자.

파일:군용 슬리퍼.jpg 파일:A pair of slipper.jpg

하지만 한국 한정으로 아주 유명한 슬리퍼가 있으니, 바로 군대에서 보급받는 ㈜페이퍼플레인 사의 군용 슬리퍼로 일명 아다만티움 슬리퍼 내지 방탄 슬리퍼. 얼마나 튼튼한지 같은것만 2년 내내 신고다니고 생활반 움직일때 뿐만 아니라 샤워할때나 식기작업,[3] 청소할때도 주구장창 신고다니는데도 닳지를 않는다. 거기에 쿠션도 굉장히 두꺼운 축이라 발도 편하다! 사비로 구매시 한 켤레에 만 원 정도에 살 수 있다. 깔깔이, 트렉스타 전투화, 쓰리세븐 손톱깎이, 도루코 면도기와 더불어 국방부의 실수라고 불리는 물건.[4]

2018년부터 아디다스의 알파바운스 슬리퍼를 신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2019년 판매제품보다 2018년에 판매된 제품이 더 푹신하다고 하는데, 개인차가 있으니 구매할 생각이 있다면 한 번 확인해 보자. 인기 비결로는 알파바운스 특유의 푹신푹신함과 오프화이트를 연상시키는 삼선 디자인으로 보인다. 다만 비올 때 신으면 벨크로 부분에서 영 좋지 않은 냄새가 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4. 기타[편집]


일반 사무실에서 여직원들은 나이에 관계없이 한결같이 통굽으로 된 슬리퍼를 신고 있다. 이건 학교 여선생님도 마찬가지. 특히 평소 통굽 슬리퍼를 아줌마 스타일 같다고 기겁을 하며 싫어하던 여대생들도 교생실습을 나가게 되면 필수적으로 구매하는 아이템이다. 통굽 슬리퍼는 못해도 3~4cm 높이고 보통 7cm라, 균형을 잃고 잘못 넘어지기라도 하면 발목을 삘 수 있으니 조심하자.

가정집이나 실내에서는 천으로 만든 슬리퍼를 실내화로 신는데, 드라마에서 부잣집 설정으로 나온 집에서는 꼭 천으로 된 실내용 거실 슬리퍼를 신고 나온다.

슬리퍼는 하이힐과 함께 운전할 때 착용하지 말라고 경고를 받는다. 숙련된 운전자들 중 발이 편하다는 이유로 슬리퍼를 신는 사람들이 적지 않은데,[5] 페달을 번갈아 가며 밟는 과정에서 벗겨진 슬리퍼가 브레이크나 가속 페달에 걸려 페달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위험한 상황이 발생할 수도 있고, 브레이크 페달을 밟을 때 슬리퍼 때문에 발이 앞으로 밀리거나 발 뒤축이 제대로 고정되지 않아서 차량을 제어하기 어려워져 교통사고 위험이 커진다. '위험천만' 슬리퍼 운전 실제 사고 사례를 보도한 기사

학교나 군대에서는 슬리퍼를 탁구채 대용으로 쓰는 광경을 흔히 볼 수 있다. 심지어 책상을 탁구대 삼아 교실/생활관에서 탁구를 치기도 한다. 또한 교실이 잘 미끄러지는 재질의 바닥이라면 축구공 대신으로도 사용하기도 한다.

파리채가 없다면 벌레를 잡기에 딱 좋은 신발이기도 하다. 발바닥 부분이 딱딱한 삼선슬리퍼나 욕실용 슬리퍼를 이용하여 벌레를 내리치면 내리친 즉시 죽어버리고 슬리퍼가 두 짝이라면 힘이 더욱 막강해진다는 특성 덕택에 시골에서는 노인들이 집 앞에서 슬리퍼로 박수를 치듯이 파리거미를 잡는 모습을 간간히 볼수 있다.[6]

위기탈출 넘버원 36회 - 2006년 4월 8일 방송분에서 슬리퍼로 인한 학교 내 미끄러짐 사고를 방영했다. 슬리퍼는 바닥이 평평해 미끄럽기 때문에 학교든 밖이든 뛰어다니면 안된다. 심지어 어떤 학생은 슬리퍼를 신고 스포츠를 하는 경우도 있으며 대부분의 학생들은 하교할 때 슬리퍼 그대로 신고 가는 경우도 있다.귀찮다


5. 단점[편집]



5.1. 냄새[편집]


특히 발에 땀이 많은 사람은 주의하자. 오랫동안 신고 아무렇게나 방치하면 피부각질과 노폐물에 박테리아가 생겨서 더러운 발냄새를 만든다. 꾸준한 관리만이 슬리퍼 냄새를 잡을 수 있다. 그리고 섬유 재질의 슬리퍼 대신 플라스틱(EVA) 재질 슬리퍼를 신자. 섬유 재질 바닥의 슬리퍼를 신으면, 아무리 빨아도 이미 증식한 세균이 계속해서 냄새를 풍긴다.

제거방법은 주로 탈취제 뿌리거나 넣기, 소독하기, 세탁하기 , 2켤레를 교대로 신기 등이며, 구체적으로 아래와 같다.

  1. 신문지 꽂아놓기
  2. 구리성분(특히 옛날 큰10원) 넣기
  3. 말린 귤껍질, 오렌지껍질 넣기 : 효과가 없을 가능성이 크다. 천바닥 슬리퍼의 냄새는 안지고, 귤 껍질에서 발냄새가 날 수도 있다.
  4. 베이킹소다 바르고 세탁하기
  5. 냉동실에 하루 두기
  6. 녹차,커피 티백 두기
  7. 전용 스프레이 뿌리기


5.2. 소음[편집]


주변소리가 많은 곳이라면 상관없지만 주변소리가 적거나 또는 조용한 곳에서 슬리퍼 신고 다닐 때에는 슬리퍼 소음이 나지 않도록 걷는 것이 중요하다.

슬리퍼 소음을 내며 걸어다니는 것은 비매너에 해당된다.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2-07-08 03:13:25에 나무위키 슬리퍼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딸딸이가 아니다![2] 물론 사람의 발까지 그 정도로 튼튼한 건 아니므로(...) 슬리퍼를 신고 등산 한 타임 뛰고 나면 열에 아홉은 족저근막염에 걸릴 정도로 위험하다. 게다가 발목보호도 전혀 못하니 당연히 등산할땐 반드시 튼튼한 등산화를 신고 올라가야 한다.[3] 사실 밑창에 각이 거의 없어서 비올 때나 샤워실 등 미끄러지는 곳에서 신기에는 적합하지 않다.[4] 원래는 슬리퍼가 너무 싸구려라 불만이 많았으나 이걸 안타까이 지켜본 당시 27보병사단장이 직접 슬리퍼를 입에 물고 군수사령관 앞에서 시위를 했다. 그 결과로 탄생한 제품.[5] 특히 여름철이 되면 발에 땀이 차는 게 싫다는 이유로 슬리퍼를 선호하는 운전자들이 많다.[6] 사실 벌레 뿐만 아니라 사람을 잡는데도 좋다(...). 실제로 남미쪽 엄마들은 슬리퍼로 자식들을 패는 경우가 많아 남미 어린이들은 슬리퍼를 가장 무서운 무기로 꼽는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