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코어 시리즈 (r20220720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인텔® 펜티엄® 시리즈
Intel® Pentium® Series


P5 라인 [ 펼치기 · 접기 ]
마이크로아키텍처 이름
제품명
코드네임
등장 시기
P5
펜티엄
P5
1993년 3월
P54C
1994년 3월
P54CQS
1995년 3월
데스크톱: P54CS
랩톱: P54LM
1995년 6월
펜티엄 MMX
데스크톱: P55C
랩톱: P55LM
1997년 1월
랩톱: 틸라무크
1997년 9월
P6
펜티엄 프로
P6
1995년 11월
펜티엄 II
데스크톱: 클라매스
1997년 5월
데스크톱: 데슈츠
랩톱: 통가
1998년 1월
랩톱: 딕슨
1999년 1월
펜티엄 III
카트마이
1999년 2월
코퍼마인
1999년 10월
투알라틴
2001년 6월
인핸스드 P6
펜티엄 M
베니아스
2003년 3월
도선
2004년 5월
넷버스트
펜티엄 4
윌라멧
2000년 11월
노스우드
2002년 1월
프레스캇
2004년 2월
시더밀
2006년 1월
펜티엄 D
펜티엄 XE
스미스필드
2005년 5월
프레슬러
2006년 1월
인핸스드 P6
펜티엄 듀얼코어
→ 펜티엄

랩톱: 요나
2007년 1월
코어
데스크톱: 콘로
랩톱: 메롬
2007년 6월
데스크톱: 울프데일
랩톱: 펜린
데스크톱: 2008년 8월
랩톱: 2009년 1월
네할렘
(출시되지 않음)
펜티엄
데스크톱: 클락데일
랩톱: 애런데일
2010년 1분기
샌디 브릿지
샌디 브릿지
2011년 2분기
데스크톱: 펜티엄 G
랩톱: 펜티엄 M, U
아이비 브릿지
2012년 3분기
하스웰
데스크톱: 펜티엄 G
랩톱: 펜티엄 M, U
하스웰
데스크톱: 2012년 3분기
랩톱: 2013년 3분기
데스크톱: 펜티엄 G
하스웰 리프레시
데스크톱: 2014년 2분기
서버: 펜티엄 D
랩톱: 펜티엄 U
브로드웰
서버: 2015년 4분기
랩톱: 2015년 1분기
스카이레이크
데스크톱: 펜티엄 G
랩톱: 펜티엄 U
스카이레이크
2015년 3분기
카비레이크
2017년 1분기
데스크톱: 펜티엄 골드 G
랩톱: 펜티엄 골드 U
커피레이크
2018년 2분기
커피레이크 리프레시
2019년 2분기
코멧레이크
2020년 2분기
코브
데스크톱: 펜티엄 골드 G
랩톱: 펜티엄 골드G


아톰 라인 [ 펼치기 · 접기 ]
마이크로아키텍처 이름
제품명
코드네임
등장 시기
실버몬트
데스크톱: 펜티엄 J
랩톱: 펜티엄 N
베이 트레일
2013년 3분기
에어몬트
브라스웰
2016년 1분기
골드몬트
아폴로 레이크
2016년 3분기
골드몬트 플러스
데스크톱: 펜티엄 실버 J
랩톱: 펜티엄 실버 N
제미니 레이크
2017년 4분기
제미니 레이크 리프레시
2019년 4분기

관련 CPU
제온
Xeon

코어
Core

셀러론
Celeron

아톰
Atom





1. 인텔의 브랜드
2. 인텔 코어 시리즈
2.1. 개요
2.2. 상세
2.3. 사용 모델
2.4. 기타



1. 인텔의 브랜드[편집]


인텔에서 개발, 생산, 판매한 프로세서 제품 시리즈로 펜티엄의 뒤를 잇는 브랜드이자 현재 펜티엄의 상위 브랜드이다. 코드네임 "요나"를 통해 2006년 1월부터 처음 사용되었으며, 2006년 7월에는 코어2 시리즈, 2008년 11월부터는 코어 i 시리즈로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Intel® Core™ i 시리즈 및 마이크로아키텍처

[ 펼치기 · 접기 ]
Tick
공정 미세화

Tock
마이크로아키텍처 변경

45nm High-K Metal Gate
1세대 이전
Penryn 펜린 (2007)
Yorkfield XE 요크필드 XE (2007)
Yorkfield 요크필드 (2008)
Wolfdale 울프데일 (2008)
Penryn 펜린 (2008)

1세대
Nehalem 네할렘 (2008)
Bloomfield 블룸필드 (2008)
Lynnfield 린필드 (2009)
Clarksfield 클락스필드 (2009)

32nm High-K Metal Gate
1세대
Westmere 웨스트미어 (2010)
Clarkdale 클락데일 (2010)
Gulftown 걸프타운 (2010)
Arrandale 애런데일 (2010)

2세대
Sandy Bridge 샌디브릿지 (2011)
22nm 3D Tri-Gate
3세대
Ivy Bridge 아이비브릿지 (2012)
4세대
Haswell 하스웰 (2013)
Devil's Canyon 데빌스 캐년 (2014)
14nm 3D Tri-Gate
5세대
Broadwell 브로드웰 (2014)
6세대
Skylake 스카이레이크 (2015)
Optimization
최적화

Architecture
마이크로아키텍처 변경

14nm+
14nm++
14nm+++
7세대
Kaby Lake 카비 레이크 (2016)
8세대
Kaby Lake R 카비 레이크 R (2017)
Kaby Lake G 카비 레이크 G (2018)
Amber Lake 앰버 레이크 (2018)
8세대
Coffee Lake 커피 레이크 (2017)
Whiskey Lake 위스키 레이크 (2018)
9세대
Coffee Lake R 커피 레이크 R (2018)
10세대
Comet Lake 코멧 레이크 (2019)
Comet Lake R 코멧 레이크 R (2021)
11세대
Rocket Lake 로켓 레이크 (2021)
(Cypress Cove 사이프러스 코브)

Process
공정 미세화

Architecture
마이크로아키텍처 변경

10nm
10nm SuperFin
Intel 7
8세대
Cannon Lake 캐논 레이크 (2018)
10세대
Ice Lake 아이스 레이크 (2019)
(Sunny Cove 서니 코브)

11세대
Tiger Lake 타이거 레이크 (2020)
(Willow Cove 윌로우 코브)

12세대
Alder Lake 엘더 레이크 (2021)
(Golden Cove 골든 코브)

Optimization
최적화

Process
공정 미세화

Architecture
마이크로아키텍처 변경

Intel 7

Intel 4 + TSMC 3nm


Intel 20A + TSMC 3nm


Intel 18A + TSMC[1]

13세대
Raptor Lake 랩터 레이크 (2022)
(Raptor Cove 랩터 코브)

14세대
Meteor Lake 메테오 레이크 (2023)
(Redwood Cove 레드우드 코브)

15세대
Arrow Lake 에로우 레이크 (2023)
(Lion Cove 라이언 코브)

16세대
Lunar Lake 루나 레이크 (2024)
(Lion Cove 라이언 코브)

Process
공정 미세화


Intel 18A[1] + TSMC[1]

17세대
Nova Lake 노바 레이크 (2025)
(Panther Cove 팬더 코브)

사용 모델은 ●으로 표시
[1] A B C 확정되지 않음








2. 인텔 코어 시리즈[편집]



파일:external/www.intel.com/ics_4c_180h_72ppi.jpg
파일:external/thumbs1.ebaystatic.com/140.jpg
Core Solo
Core Duo


2.1. 개요[편집]


1번 항목의 첫 시리즈.
코드네임 "요나"의 정식 출시명. 2006년 1월에 출시되었다.


2.2. 상세[편집]


펜티엄 4 후기형인 시더밀 CPU, 펜티엄 D 후기형인 프레슬러 CPU와 같은 65nm 공정으로 제작되었으며, 아키텍처 자체는 기존과 같은 인텔 P6 마이크로아키텍처를 기반으로, 이전에 한 번 개량되었던 펜티엄 M의 베니아스, 도선 CPU에서 한 번 더 개량되었기 때문에 SSE3 명령어 및 듀얼코어 모델 추가 등의 장점을 지닌다.

하지만 P6 아키텍처의 두 번째 강화판이라 해도 P6 아키텍처 자체의 한계로 인해 구형인 데스크탑용 펜티엄 4나 펜티엄 D, 심지어 셀러론 D에도 탑재되던 EM64T를 지원하지 않는다.[1]

싱글코어 모델뿐만 아니라 듀얼코어 모델도 전력 소모량은 늘기는 커녕 줄어들어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 게다가 성능도 좋아졌고.. 뭣보다 일부 제품은 칩셋이 945PM, 945GM이면 CPU만 갈아 끼워서 이 녀석을 사용할 수 있었다. 아주 가끔은 원칙적으로 듀얼코어를 지원하지 않는 셀러론M 전용 칩셋인 940GML, 943GML 칩셋을 사용한 기종에서도 코어 듀오를 사용 가능 경우가 있기는 하나 확률은 적은 편이다. 940GML 칩셋은 아예 하드웨어 적으로 듀얼코어 지원을 막아놓아서 듀얼코어 CPU 사용이 거의 불가능하고 FSB533의 코어 솔로 T1350 까지가 한계 라고 보면 되고, 943GML 칩셋의 경우는 하드웨어 적으로는 듀얼코어 지원을 막지 않아서 노트북 제조사에 따라 바이오스 커스텀으로 듀얼코어 CPU는 물론이고 원칙적으로는 지원하지 않는 FSB667 까지도 지원하는 경우가 간혹 존재한다. 다만 이 두가지 칩셋을 따로 구별하기는 어려운 만큼 이들 칩셋이 혼재되어 출고되었던 기종의 경우는 그냥 복불복이다. 소켓 M 기반 셀러론M 4x0 계열 CPU를 쓰는 노트북 중에서 ATi RC410 칩셋을 쓰는 노트북도 CPU 교체로 코어 듀오나 코어2듀오로 대부분 교체 가능하다. 다만 ATi RC410 칩셋 노트북 중에서 펜티엄M 7x0이나 이나 셀러론M 3x0 같은 것을 쓰는 기종은 소켓이 달라서 해당되지 않는다.

단지 이 녀석이 묻힌 이유는, "딱 6개월 후에 64비트를 기본적으로 지원하는 코어2 시리즈가 출시된 것"이다. 덕택에 데스크톱 시장에선 아예 출시되지 않았고, 모바일 제품도 시장에 정착하기도 전에 퇴출되며 저가형으로나 근근히 팔리다가 이듬해 소켓P 기반의 산타로사 플랫폼으로 넘어갈 무렵에 단종. 그래도 최초로 모바일용 듀얼코어 프로세서이자, 듀얼코어인데도 불구하고 TDP가 최대 31W라는 점에서는 점수를 줄 만 하다.


2.3. 사용 모델[편집]


자세한 제원은 인텔 P6 마이크로아키텍처 문서 참조.


2.4. 기타[편집]


만약 아직 945GM/PM 칩셋 기반의 코어 듀오나 코어 솔로를 이용할 경우 코어 2 시리즈로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다. 대표적으로 T2300에서 T7200으로 업그레이드. 단 FSB가 667MHz(T7800을 제외한 짝수제품 Socket-M)인 모델만 호환된다. 2020년 기준 T7200은 알리익스프레스에서 6천원 내외의 가격을 형성하고 있으니 아직 T2300 혹은 그 하위 모델들을 쓰고 있다면 업그레이드를 고려해 볼만하다. T7200 정도만 되어도 윈도우 8.1 32비트를 그럭저럭 쓸만한 수준으로 구동 가능하다.

그리고 945GM/PM 칩셋 설계 상 4기가의 메모리를 다 사용할 수 없다. 예를 들어 4기가를 꼽아도 인식만 되고 약 3기가 정도[2]만 쓸 수 있다. 이는 칩셋의 메모리 지원 문제라 64비트 OS를 깔아도 해결할 수 없는 문제다. 또한 칩셋 이전에 바이오스에서 2기가 정도로 막혀 있는 시스템도 있다.

애플이 첫 인텔 맥의 CPU로 선택한 것이 바로 코어 듀오. 2006년 1월에 15인치 맥북 프로와 아이맥으로 처음 선보인 이후, 같은 해 4월에는 부트캠프를 제공하면서 본격적인 인텔 이주를 시작했다. OS X은 10.4.4 타이거 빌드 번호 8G1165부터 인텔 프로세서를 지원하며, 10.6 스노 레퍼드부터는 PowerPC 매킨토시에 대한 지원을 중단하고 인텔 전용으로만 출시한다.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2-07-08 21:29:26에 나무위키 인텔 코어 시리즈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그래서 구형 요나 노트북에 64비트 OS 설치 시도 직후 64비트 지원 불가 CPU라는 멘트와 함께 블루스크린을 뱉어낸다.[2] 2~3.75로 이는 시스템 구성에 따라서 차이 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