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펜티엄M 시리즈 (r20220720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인텔® 펜티엄® 시리즈
Intel® Pentium® Series


P5 라인 [ 펼치기 · 접기 ]
마이크로아키텍처 이름
제품명
코드네임
등장 시기
P5
펜티엄
P5
1993년 3월
P54C
1994년 3월
P54CQS
1995년 3월
데스크톱: P54CS
랩톱: P54LM
1995년 6월
펜티엄 MMX
데스크톱: P55C
랩톱: P55LM
1997년 1월
랩톱: 틸라무크
1997년 9월
P6
펜티엄 프로
P6
1995년 11월
펜티엄 II
데스크톱: 클라매스
1997년 5월
데스크톱: 데슈츠
랩톱: 통가
1998년 1월
랩톱: 딕슨
1999년 1월
펜티엄 III
카트마이
1999년 2월
코퍼마인
1999년 10월
투알라틴
2001년 6월
인핸스드 P6
펜티엄 M
베니아스
2003년 3월
도선
2004년 5월
넷버스트
펜티엄 4
윌라멧
2000년 11월
노스우드
2002년 1월
프레스캇
2004년 2월
시더밀
2006년 1월
펜티엄 D
펜티엄 XE
스미스필드
2005년 5월
프레슬러
2006년 1월
인핸스드 P6
펜티엄 듀얼코어
→ 펜티엄

랩톱: 요나
2007년 1월
코어
데스크톱: 콘로
랩톱: 메롬
2007년 6월
데스크톱: 울프데일
랩톱: 펜린
데스크톱: 2008년 8월
랩톱: 2009년 1월
네할렘
(출시되지 않음)
펜티엄
데스크톱: 클락데일
랩톱: 애런데일
2010년 1분기
샌디 브릿지
샌디 브릿지
2011년 2분기
데스크톱: 펜티엄 G
랩톱: 펜티엄 M, U
아이비 브릿지
2012년 3분기
하스웰
데스크톱: 펜티엄 G
랩톱: 펜티엄 M, U
하스웰
데스크톱: 2012년 3분기
랩톱: 2013년 3분기
데스크톱: 펜티엄 G
하스웰 리프레시
데스크톱: 2014년 2분기
서버: 펜티엄 D
랩톱: 펜티엄 U
브로드웰
서버: 2015년 4분기
랩톱: 2015년 1분기
스카이레이크
데스크톱: 펜티엄 G
랩톱: 펜티엄 U
스카이레이크
2015년 3분기
카비레이크
2017년 1분기
데스크톱: 펜티엄 골드 G
랩톱: 펜티엄 골드 U
커피레이크
2018년 2분기
커피레이크 리프레시
2019년 2분기
코멧레이크
2020년 2분기
코브
데스크톱: 펜티엄 골드 G
랩톱: 펜티엄 골드G


아톰 라인 [ 펼치기 · 접기 ]
마이크로아키텍처 이름
제품명
코드네임
등장 시기
실버몬트
데스크톱: 펜티엄 J
랩톱: 펜티엄 N
베이 트레일
2013년 3분기
에어몬트
브라스웰
2016년 1분기
골드몬트
아폴로 레이크
2016년 3분기
골드몬트 플러스
데스크톱: 펜티엄 실버 J
랩톱: 펜티엄 실버 N
제미니 레이크
2017년 4분기
제미니 레이크 리프레시
2019년 4분기

관련 CPU
제온
Xeon

코어
Core

셀러론
Celeron

아톰
Atom





역대 펜티엄M 배지 로고
파일:attachment/Pentium_M.jpg
파일:attachment/Pentiummn.png
전기형
후기형
1. 개요
2. 상세
2.1. 개발 배경
2.2. 용도
2.3. 130nm 배니아스 (1세대 펜티엄M)
2.4. 90nm 도선 (2세대 펜티엄M)
3. 제품



1. 개요[편집]


2003년에 출시된 노트북CPU 시리즈. 인텔에서 최초로 노트북을 위해 별도로 설계한 CPU이다. 이를 장착한 노트북은 일반적으로 인텔의 칩셋 및 무선 LAN 모듈과 함께 장착되어 센트리노 로고를 달고 나오는 경우가 많았다. 일부 바이오스는 인텔 무선랜을 빼거나 다른 걸로 바꾸면 이 로고를 띄워 주는 경우도 있다


2. 상세[편집]



2.1. 개발 배경[편집]


인텔의 노트북 CPU는 원래 데스크탑용 CPU중 수율이 좋은 놈을 골라 노트북 프로세서로 만들고 있었다. 초대 펜티엄부터 사용했던 이 방식은 펜티엄 III까지는 유효했다.

그러나 펜티엄4가 나오면서 상황이 달라졌다. 펜티엄4-M을 출시한 인텔은 넷버스트 마이크로아키텍처는 소비 전력과 발열로 인해 노트북 CPU로 적합하지 않음을 깨달았다.


2.2. 용도[편집]


노트북에 주로 쓰이는 제품의 특성 상 주로 OEM으로 판매되었지만, 일부 제품은 리테일로 판매되는 경우가 있었고, 이를 지원하는 메인보드도 발매되어 저전력 데스크탑을 제작하는 용도로도 사용되었다.


2.3. 130nm 배니아스 (1세대 펜티엄M)[편집]


인텔은 아예 처음부터 '노트북을 위해 설계된' CPU를 개발하기에 이른다. 인텔 넷버스트 마이크로아키텍처가 아닌 인텔 P6 마이크로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펜티엄4에 도입된 쿼드펌핑 FSB와 SSE2 명령어 집합, Enhanced Intel Speedstep Technology 등의 기능들을 추가해 전성비를 강조한 펜티엄M 시리즈를 2003년 3월 출시했다.

실제로 펜티엄M 1.6GHz가 펜티엄4 2.4GHz와 비슷한 성능으로 나타나면서 64비트 지원 여부를 제외한다면 동 클럭의 애슬론64와 클럭 당 명령어 처리율(IPC)이 비슷하거나 더 높았다. 일반형은 1.3GHz부터 출발해서 1.8GHz 클럭의 모델까지, 저전력(LV) 모델은 1.1GHz부터 1.3GHz까지, 초저전력(ULV) 모델은 900MHz부터 1.1GHz까지 출시되었으며, 노트북용 CPU라는 점을 감안해도 데스크탑용 펜티엄4보다 결코 꿀리는 성능이 아니었다.

이덕에 냉각 장치를 간소하게 만들고 노트북을 가볍게 만들 수 있었으며, 배터리 사용 시간 증가의 결과를 가져왔다. 훗날 펜티엄4의 고전으로 인텔은 클럭 당 성능을 중시한 인텔 코어 마이크로아키텍처(와 이를 사용한 인텔 코어2 시리즈)를 개발하기에 이른다.


2.4. 90nm 도선 (2세대 펜티엄M)[편집]


2004년 5월 130nm에서 90nm 공정으로 미세화되고 메모리 보호 기술인 XD bit 기능이 추가된 도선이 출시되었다. 공정 미세화 덕분에 클럭을 더 높일 수 있어서 일반형 기준으로 1.4GHz부터 2.1GHz까지 출시되었다.

2005년에는 FSB가 400MHz에서 533MHz로 상향된 모델들이 추가 투입되면서 2.27GHz까지 출시되었다.

이때부터 모바일 제품군의 작명법이 클럭에 따온 숫자가 아닌 세자리 숫자 형식으로 변경되었는데 데스크탑용 펜티엄4보다도 먼저 변경되었다. 해당 모델 넘버는 최하위 모델인 펜티엄M 710부터 최상위 모델인 펜티엄M 780까지 해서 7xx번대로 사용되었다. 그 시기엔 90nm가 아닌 130nm 공정의 배니아스 모델도 출시되었는데 도선 이후에 출시되었기 때문에 모델명은 변경된 작명법에 따라 역시 7xx번대로 알려졌다.[1]

파일:인텔 펜티엄M에 윈도우 10 설치.png
출시된 지 10년 이상 지난 싱글코어 CPU지만 C0 스테핑 모델은 "실행 방지 비트"(NX bit, XD bit)를 지원하기 때문에 다른 하드웨어 성능이 어느정도 받쳐주고 충분한 인내심이 있다면 위 스크린샷과 같이 32비트 버전에 한해 윈도우 10을 설치할 수도 있다.[2]


3. 제품[편집]


자세한 것은 인텔 P6 마이크로아키텍처/사용 모델 문서를 참고하세요.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2-07-08 21:29:36에 나무위키 인텔 펜티엄M 시리즈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도선 출시 이전까진 클럭에 따온 숫자로 사용되었다.[2] 일반 버전은 1703 까지, 엔터프라이즈 버전은 2016 LTSB 까지 설치 가능. 이후 버전은 설치도중 블루스크린으로 인해 설치 불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