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경무 (r20220720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郭慶茂

한백무림서에 등장하는 인물. 별호는 광동천노, 쌍월벽.

금륜대주 도담이 곽경무의 제자이다.

천잠비룡포 초반부에 등장. 오랫동안 강씨금상을 받쳐온 노복이라고 한다. 전대 금상주부터 현 소상주 강설영까지 3대를 모신 인물. 그 무공또한 상당히 강하지만 작중 시점에서는 오히려 퇴보하고 있다는 말이 사실인지 비록 독[1]에 당했다고는 해도 마건위에게 굴욕을 당하다가 오기륭에게 구해졌다.

강설영이 어렸을 때부터 굉장히 따르고 있으며, 곽경무도 귀여워해주고 있다. 강설영에게 천잠보의 얘기를 해 준 것도 이사람.

천잠보의를 찾겠답시고 가출해 중원을 돌아다니던 강설영이 위기에 처했을때 멋지게 등장, 강설영의 든든한 조력자로서 천잠보의 찾기 여행에 참가한다.

강설영과 달리 금방 단운룡의 정체를 눈치챘지만 단운룡의 반강제성 협박으로 그의 정체를 강설영에게 말하지 않는다. 강설영과 함께 여행을 계속하여 결국 곤륜성산에 이르고, 복숭아를 얻어먹어 내공이 정갈해지고 회춘까지 했다.

그 후 강씨금상신마맹의 습격을 받을 때 은퇴를 철회하고 상행에 동행했지만 하필이면 습격자가 위타천(...)[2]

결국 위타천의 화인과 뇌인에 당하여 빈사상태로 실려오고 현재 치료를 받고있으나 목숨이 간당간당한 상태.

그러나 뒤이어 강건청을 죽이기 위해 나타난 이랑진군이 강건청을 지키기 위한 수호대를 모조리 전멸시켜, 빈사상태의 몸을 억지로 일으켜 맞서 싸운다. 그러나 몸 상태가 온전치 못해 이랑진군의 삼첨양인도에 배를 꿰뚫리지만 신비한 힘 덕분에 아주 잠시나마 시간을 끌 수 있었고[3], 덕분에 제 시간에 오기륭이 나타날 수 있었다.

여담이지만 궁무예와 비슷한 배분을 자랑하는 인물로 강호에 나갔으면 배분높은 명숙이 될 수 있었으나 강씨금상에 대한 충성심 때문에 그러지를 못 했다. 강건청은 이에 대해 언제나 미안해하면서도 강씨금상에 닥친 위기에 어쩔 수 없이 곽경무를 불렀다. 결국 곽경무가 위타천에게 끔찍하게 당한 뒤에는 곽경무의 곁을 떠나지 못했다. 신마맹의 횡포가 쓸고 지나간 이후, 강건청과 강설영 부녀와 함께 단운룡을 따라 오원으로 향하고 있으며 어찌어찌 몸을 추스린 것으로 보인다.

후에 궁무결에 모셔온 신의 해명선사의 말에 따르면 곧바로 관이라도 짜야할 상황이나 마찬가지였던 강건청 이상으로 몸과 심맥이 상한 상태여서 죽어도 이상할 게 없는 상황이었지만 천도를 먹었기 때문인지 참 신기하게 나았다고 한다. 해명선사가 무엇을 먹었는지 물어볼정도, 하지만 그대신이 무공이 약해지고 있고 회춘상태에서 원래대로 늙어지고 있다고 나온다.

그래도 이후에는 어느 정도 몸 상태가 괜찮아졌는지 오기륭의 소개를 받아 곽준이라는 이름의 새로운 제자를 들인 것으로 보인다.[4] 원래는 금륜대주 도담이 자신의 무공을 이었기 때문에 제자로 들일 생각이 없었지만 곽준이 자신의 반월륜을 자연스럽게 다루는 것을 보고 대경해 바로 생각을 바꾸고 제자로 들이게 된다.[5] 명실상부 은퇴자로 무력카드로 꼽긴 무리인 상황이 되었지만 그래도 이 곽준이 금마광륜의 후보자감에 객관적으로도 인정받은 차세대 대표 무인으로 성장할 예정이니 후계를 정말 잘 키워내는 식으로 성공하는 모양이다.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2-07-04 02:30:51에 나무위키 곽경무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촉와향. 효마의 작품이다.[2] 신마맹에서도 무공만으로는 최강자.[3] 곤륜성산에서 얻은 기연의 영향인 듯 하다[4] 용안상주와 백한영의 대화에 따르면 금륜의 선택을 받을지도 모른다고 한다.[5] 오기륭이 재능이 있는 것 같아 몇 가지를 가르쳐봤지만 뭔가 아닌 것 같아 여러가지 무기들을 만져보게 하다가 단검을 잘 다루는 것을 보고는 곽경무에게 데려왔다고 한다.